통합적인 웹 인프라 ‘넷액션’, “e서비스 구현하는 최적의 솔루션”
상태바
통합적인 웹 인프라 ‘넷액션’, “e서비스 구현하는 최적의 솔루션”
  • 승인 2001.05.22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hp는 최근 넷액션 발표를 계기로 웹 플랫폼 시장에 본격 뛰어들었다.

e서비스를 구현할 수 있는 통합적인 웹 인프라 성격을 띠고 있는 넷액션은 기존 오픈뷰와 함께 hp의 소프트웨어 사업의 한축을 담당할 전망이다.

hp의 새로운 시장 전략을 알리기 위해 최근 한국을 찾은 패티 아잘레(Patty Azzarello)로 부사장을 만나 새롭게 발표한 넷액션에 관해 들어봤다. <서석태 기자>


◆ 방한 목적과 SP(Service Provider)시장 전략은.

hp의 새로운 소프트웨어와 이에 따른 전략을 알리는데 목적이 있다. 심포지움 등 다양한 이벤트를 통해 고객들을 만났으며, 채널 파트너와의 미팅, 언론접촉 등으로 소프트웨어 전략을 소개하고 있다.

최적화된 제품군과 특화된 서비스로 SP의 기호에 맞는 전략을 구사할 것이다. 기존 텔레콤 관리와 시스템 관리를 연계하는 제품군을 마련한 것도 같은 맥락으로 볼 수 있다. 또한 MSP시장 개척을 위해 발빠르게 움직이고 있다. 아태지역에서는 처음으로 에스넷시스템과 파트너십을 체결했으며, 앞으로 협력사를 확대하는 등 공격적인 마케팅을 펼쳐나갈 계획이다.


◆ 넷액션(Netaction)의 특징은.

넷액션은 hp가 인수한 키(key)소프트웨어인 불루스톤 등을 포함해 웹 애플리케이션 서버 솔루션 기반에 기존 hp솔루션을 포함시켰다. 넷액션의 차별점은 유동성, 통합성, 우수한 품질에 있다. 또한 블루스톤이 스탠다드베이스이고 자바기반이기 때문에 다양한 환경에서도 쉽게 통합될 수 있다. 넷액션은 오픈뷰와 함께 hp가 SP시장을 공략하는 데 한축을 형성해나갈 것이다. 넷액션은 단순 웹애플리케이션 서버수준에 머무르는 것이 아니라 hp가 시장에서 처음으로 주창했던 e서비스를 구현할 수 있는 통합적인 웹 인프라 성격을 갖고 있다.


◆ 타깃시장과 영업전략은

hp는 SP시장을 지속적으로 공략해 나갈 것이다. 금융, 제조업 등 기업고객들이 새로운 서비스를 창출할 때 넷액션이 함께 할 것이다. 이를 위해 넷액션 소프트웨어를 알리기 위해 다각도의 홍보대책을 마련해놓고 있으며, 강력한 채널파트너 프로그램과 ISP사업자들에게 맞는 프로그램도 준비해 실행할 예정이다. 이들에게 새로운 툴을 사용하는데 불편함이 없도록 서비스를 펼쳐 나갈 것이다. hp의 소프트웨어와 마케팅 전략은 경쟁력을 갖추고 있기 때문에 성공을 확신한다.


◆ 파트너십 정책과 hp의 향후 사업방향은

다양한 각도로 제휴를 모색하고 있다. 또한 로컬파트너를 찾아 파트너십을 확대할 방침이다. 이는 세계 각국의 회사들이 hp와 관계를 맺기를 희망하고 있기 때문이기도 하다.

그리고 블루스톤 인수를 계기로 자바나 XML 분야에서도 hp의 장기적인 사업 구상에 따라 적정한 업체가 있다면 제휴 내지 인수할 방침이다. e모바일바자라고 하는 새로운 분야에도 관심을 기울이고 있다. 또한 넷액션을 통해 e모바일 사업도 추진할 계획이다.


◆ 주력분야와 한국시장에 대한 투자 계획은

오픈뷰의 세계시장 전략은 텔코나 데이터센터 공략이다. 그리고 오프라인 기업이 온라인 사업을 전개할 때 hp가 함께하는 것이다. 아울러 MSP시장 개척에도 역량을 결집할 방침이다. 한국시장에 대한 투자와 고객지원을 강화하는 차원에서 오픈뷰 테스트 센터 같은 기술지원 및 연구개발을 위한 기구를 만들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