엑스큐어넷, 정통부 정보보호 강화 사업 수주
상태바
엑스큐어넷, 정통부 정보보호 강화 사업 수주
  • 오현식
  • 승인 2007.11.30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컨텐트 보안 전문기업인 엑스큐어넷(대표 이재형, www.xcurenet.com)이 정보통신부 정보보호강화 사업을 수주했다고 밝혔다. 올해로 엑스큐어넷은 창사 10주년을 맞는 정보보안 전문기업으로 내부정보(개인정보 및 핵심정보)유출 방지를 위한 메시지 로깅 감사시스템인 ‘비너스/EMASS(Venus/EMASS)’와 실시간 정보유출 차단 시스템인 ‘비너스/콘텐츠필터(Venus/ContentFilter)’를 개발한 회사이다.

정통부 정보보호 강화 사업은 정보 유출의 다양한 경로를 관리, 차단함으로써 부내에서 생산되는 각종 주요정보 유출 방지 및 노후장비 교체를 통한 시스템의 안정적 운영을 목적으로 하는 프로젝트. 엑스큐어넷은 행정정보 공개문서 개인정보유출방지 시스템 분야와 인터넷을 통한 주요 정보 유출방지 시스템분야에 비너스/EMASS,와 비너스/콘텐츠필터를 공급하게 된다. 엑스큐어넷은 이번 정보통신부 사업에서 정보통신부 본부 인터넷망과 여러 산하기관이 통해있는 지식정보센터에 웹메일, 웹하드, 메신저, 첨부파일들 중 유출가능성이 있는 개인정보 및 정책자료들을 비너스/콘텐츠필터로 차단한 후에 비너스/EMASS에 로그기록을 남기는 방식으로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비너스/EMASS는 온라인(네트워크)으로 개인정보 및 기밀자료유출을 방지하기 위해 이메일, 웹, 웹하드, 메신저, 파일전송 등 사용자의 전달 메시지 내용을 실시간 로깅 및 감사하는 시스템이다. 1997년에 개발된 이후 국내 대기업 및 공공기관, 금융기관에 납품됐으며, 지난해에는 한국정보통신기술협회(TTA)로부터 GS인증을 받아 기술력을 검증받은 제품이다. 비너스/콘텐츠필터는 네트워크를 이용한 메시지 전송 내용에 대하여 규칙에 의한 사전 필터링을 해주는 전송 통제(키워드, 개인정보패턴, 확장자명 등)를 목적으로 하는 실시간 내부 정보 유출 차단 솔루션이다. 비너스/콘텐츠필터 또한 작년에 TTA로부터 GS인증을 받았으며, 올해에는 조달청에 등록되면서 대전광역시 중구청, 진주시청, 통영시청, 충남도청과 경남도청 등에 잇달아 공급되는 성과를 올렸다.

엑스큐어넷 관계자는 “이번 정보통신부 정보보호 강화 사업을 계기로 내년에는 더 많은 공공기관 및 기업의 영업기회를 만들고 지역별 판매채널과 협력을 통해 레퍼런스를 확보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오현식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