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지소프트, CTO로 한북대 이동규 교수 영입
상태바
신지소프트, CTO로 한북대 이동규 교수 영입
  • 승인 2007.03.16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무선인터넷 솔루션 전문업체 신지소프트(대표 박권)는 한북대 컴퓨터공학과 이동규 교수를 최고기술경영자(CTO, 연구소장)로 영입했다.

신임 이 연구소장은 기가텍, 다현전자 선임연구원으로 근무했으며, 동서울대 컴퓨터시스템과 교수를 거쳐 지난 2004년 3월부터 한북대 컴퓨터공학과 교수로 재직해 왔다.

신지소프트는 IT 현장과 학문적 연구활동을 두루 경험한 이 연구소장의 합류로 지넥스(GNEX) 기반의 무선인터넷 플랫폼 기술개발 속도가 더욱 빨라 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 연구소장은 “무선인터넷 플랫폼과 콘텐츠 개발 등 각종 업무 프로세스를 체계화 하고 우수 개발인력 확충을 통해 사내 R&D 연구소 기능을 확대시키는데 집중할 방침"이라며 "다양한 신규 서비스 개발에도 각별한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밝혔다. <강석오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