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테크가이드 > 통신/네트워크
  • 트위터
  • 페이스북
  • 구플러스
  • 네이버밴드
  • 카카오스토리
     
초고속으로 진화하는 블루투스
블루투스
2006년 11월 24일 00:00:00 데이터넷 관리자
와이미디어와 UWB 관련 기술 협력 합의
… UWB 결합 통해 고속화 실현

린다 호

블루투스 SIG 아시아 태평양 및
일본 마케팅 이사

근거리에 놓인 각종 기기를 무선으로 연결해 쌍방향으로 실시간 통신을 가능하게 해주는 규격인 블루투스 기술이 또 다른 진화의 계기를 맞고 있다. 초고속 기술로의 진화가 바로 그것이다. 지속적으로 블루투스 확산의 걸림돌로 지적된 전송 속도 개선을 꾀하고 있는 것이다. 초고속 블루투스에 대해 살핀다. <편집자>

마이크로 칩의 처리 능력이 24개월마다 2배씩 증가 한다는 무어의 법칙은 비록 약간의 기간적 차이가 있다고 하더라도 이 법칙은 반도체 분야에서 여실히 증명되고 있다. 하지만 자동차, 텔레비전, 휴대폰 등 5천개 이상의 회사들이 가입하고 있는 블루투스 무선기술(Bluetooth Wireless technology)의 진보는 그 기간조차 예측할 수 없을 만큼 앞으로의 기술 향상에 적지 않은 기대를 불러일으키고 있다.
블루투스 기술 표준 단체인 블루투스SIG(Bluetooth Special Interest Group)는 와이미디어 얼라이언스(WiMedua Alliance)로부터 초고속 블루투스 채널 UWB(초광대역) 기술 향상에 관한 합의를 이끌어냈으며, 회원사들로부터 ▲초고속 블루투스 기술에 대한 합의 ▲UWB 기술과 함께 수익성 향상 ▲UWB가 블루투스의 초고속 채널구축을 위한 가장 효과적인 솔루션이라는 세 가지 내용에 대해 동의를 이끌어 내는 데 성공했다.
지난 3월 개최된 블루투스SIG 연례 미팅에서는 와이미디어 얼라이언스와 공동으로 초고속 블루투스 솔루션에 관해 협력하는 합의서가 발표됐으며, 이는 업계 및 고객의 기대에 걸맞은 최고의 무선 솔루션을 발전시키고자 하는 무선 통신 분야의 협력을 확인 및 입증시켜 준 것이라고 말할 수 있다.
블루투스 기술은 제조업체들에게 정보처리 상호운용, 보안, 파일 전송 비율(file transfer rates), 저가, 저전력 등과 같은 다양한 이점을 제공한다. 이러한 이점들은 상당한 시간과 자원, 비용을 투자한 결과물이다. 이와 마찬가지로 초고속 블루투스 무선 솔루션 또한 향후 블루투스 무선 기술을 활용하는 데 있어 업계 및 소비자들에게 큰 이점을 제공할 것으로 기대된다.
“PAN(Personal Area Network) 내에서 블루투스와 UWB의 통합은 보다 많은 제품 간 정보처리 상호운용을 가능케 해 블루투스의 소량의 데이터부터 UWB의 기가비트급 이상에 이르는 무선 연결 솔루션을 고안하는 생산 업체들에게 보다 융통성 있는 기술의 방향을 제시할 것이다.”

시애틀 프로젝트 개시
현재 블루투스SIG는 초고속 블루투스 무선 기술의 비전을 현실화하기 위해 보다 의미 있는 단계로 나아가고 있다. 지난 3월 와이미디어가 발표한 바와 같이 블루투스SIG는 블루투스 무선 통신 기술 및 UWB 세부내역 개발을 위해 관련 기업들과 시애틀(Seattle) 프로젝트를 시작했다. 블루투스의 ‘2007 세부기술 비전’인 시애틀 프로젝트에는 모토로라, RF 마이크로 디바이스, 텍사스 인스트루먼트, CSR 등이 참여, 세부기술 비전을 수립하고 마케팅 전략과 기술적 상호운용성의 증대를 위해 노력하고 있다.
이러한 노력의 결과물 중 하나가 곧 발표될 코어 워킹 그룹의 인증서다. 이 인증서는 기술적 필수요소의 발달 가능성과 디자인을 지속시키기 위한 것이다. 새로운 초고속 세부기술의 요건은 아래와 같다.
초고속 채널로 블루투스 시나리오 확대
초고속 블루투스 채널 구축을 통해 보다 빠른 데이터 전송과 보다 복잡한 토폴로지가 가능하게 됨에 따라 블루투스 무선 기술을 활용한 새로운 사용 시나리오가 출현하게 될 것으로 예상된다. 현재 소개될 수 있는 시나리오로는 스트리밍 오디오, 멀티플 스테레오 헤드폰, 대용량 파일 홈 프린트, 키오스크(Kiosks), 멀티플 플레이어를 동시에 탑재한 모바일 게임 등을 실례로 들 수 있다.
음악 파일의 예를 살피면, MP3혹은 WMA와 같은 포맷으로 저장된 디지털 음악을 재생할 수 있는 성능을 갖고 있는 많은 장비들이 출시돼 많은 사람들이 PC에서 MP3 플레이어 등으로 음악을 전송시켜 즐기고 있다. 원래 이러한 제품들은 유선 헤드셋이나 이어폰으로 구성돼 있지만 최근에는 플레이어에서 헤드셋까지 음악을 스트림하는 블루투스 근거리 무선통신 기술을 이용한 장비들도 점차 등장하기 시작했다. 하지만 플레이어에 음악을 전송하는 기초적인 단계에 기존 블루투스 기술이 널리 이용되고 있다고 말하기 어렵다.
이는 기존 블루투스 전송 기술의 느린 속도 때문이다. 대부분의 뮤직 플레이어는 수천 혹은 수백 개의 곡을 저장할 수 있는 성능을 가지만, 기존 블루투스 무선기술(v.2.0 + EDR connetction)은 약 15초 안에 164 kbps급 4분짜리 한 곡을 전송할 수 있을 뿐이다. 100곡의 음악을 전송하는 데 약 25분이 소요되며 천곡을 전송하는데 4시간이라는 시간이 소요된다는 점은 왜 기존의 블루투스 기술이 플레이어에 음악을 로딩하는 기초적인 단계에 이용되지 않았는지 명확하게 설명한다. 하지만 초고속 채널로 전반적인 이동성 무선 뮤직 플레이어에서의 블루투스 이용을 가능하게해 이러한 시나리오들을 완성시킬 수 있다.

블루투스, 무선 데스크톱 구현
많은 컴퓨터 연산기기들이 점점 높은 전력과 많은 메모리를 가지는 반면, 계속해서 크기는 작아지고 있다. 모바일 폰, PDA, 노트북 등 다양한 컴퓨터 연산기기들은 작은 키보드, 무선 주변기기, 사용자가 원할 때마다 저장된 정보에 접근 가능한 디스플레이를 통해 입력과 출력의 능력 한계를 극복할 수 있도록 만들어질 것으로 예측된다.
블루투스 기술을 활용해 사용자들은 연락처, 달력 정보, 음악 파일, 프레젠테이션, 사진과 같은 대용량의 정보에 접근할 수 있는 다른 주변 기기들을 손쉽게 사용할 수 있다. 예를 들어, 사용자가 친척집을 방문하는 동안 그 곳의 거실에 있는 TV에서 컴퓨터 연산기기를 통해 사진을 전시할 수 있으며, 직장에서는 모니터, 키보드, 마우스가 컴퓨터 연산기기를 이용해 저장된 서류나 프리젠테이션을 교정할 수 있게 할 것이다.
간과 할 수 없는 또 다른 사용 시나리오가 바로 TV나 컴퓨터를 통해 친구들 사이에 공유되는 비디오 클립과 이미지 공유다. 과거에는 프로젝터를 통한 슬라이드 쇼로 해결해야 했지만, 블루투스 근거리 무선통신 기술이 집에 있는 엔터테인먼트 시스템과 통합된다면 이동 가능한 기기에서 고정된 기기로의 콘텐츠 공유가 한결 수월해질 것이기 때문이다.

예측 가능한 미래
SIG가 후원하는 IDC의 백서는 다음과 같이 결론짓고 있다.
“명확한 로드맵과 사용자 모델 가이드라인, 블루투스/UVB툴을 제시, 블루투스와 UWB의 범위와 경계를 한정지음으로써, 블루투스SIG와 그 멤버들은 이 시장에서의 블루투스 기술과 UVB간의 순조로운 이행, 공존, 통합을 진척시키고 용이하게 하고 있다. 가장 적합한 기술을 적용할 수 있는 애플리케이션에 집중함으로써 블루투스SIG의 위상은 확고히 자리매김하게 될 것이며, 하드웨어 판매자에게는 칭찬받을만한 기술적 로드맵을 제공할 것이다.”
블루투스 기술의 미래 단계를 예측할 수 있는 마술적인 공식이 아직 존재하지는 않지만, 로드맵이 제시하는 블루투스SIG는 회원사들의 기대와 소비자의 증가하는 요구를 만족시킴으로써 계속해서 미래의 기술을 지켜나갈 것이다.

▶ 고안품 및 서비스 발견, 에러 복구와 물리적 레이어 발견, UWB링크를 잃어버릴 경우 링크 복구 등을 위해 블루투스 근거리 무선통신 기술의 유산을 사용.
▶ 어떤 한 대안적인 MAC/PHY common 에서 양쪽 모두로 데이터를 보내기 위해 블루투스 프로파일 사용.
▶ UWB 분할을 차단하고 연결할 수 있는 블루투스 기술 사용과 저가, 저전력의 블루투스 근거리 무선통신 기술 유지.
▶ 약간의 수정이 필요할 블루투스 재고(stack)와 프로파일을 재사용.
▶ 새로운 기술로 증가하는 재료 처리량의 이점을 살린 MAC 특징 혹은 추가적인 프로파일 생성.
▶ 이전 버전의 세부기술과 함께 과거의 양립성을 유지.
ⓒ 데이터넷(http://www.datanet.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인기기사

 
가장 많이 본 기사
인사·동정·부음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사명: (주)화산미디어 | 주소: 서울시 강남구 강남대로 124길 26 유성빌딩 2층 | 전화: 070-8282-6180 | 팩스: 02-3446-6170
등록번호: 서울아03408 | 등록년월일: 2014년 11월 4일 | 발행년월일: 2003년 12월 17일 | 사업자등록번호: 211-88-24920
발행인/편집인: 정용달 | 통신판매업신고: 서울강남-01549호 | 개인정보관리 및 청소년보호 책임자: 박하석
Copyright 2010 데이터넷.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datanet.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