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테크가이드 > 엔터프라이즈 컴퓨팅
  • 트위터
  • 페이스북
  • 구플러스
  • 네이버밴드
  • 카카오스토리
     
NUMBER 1. HTML
10년간 가장 혁신적인 기술 Top 10
2001년 01월 02일 00:00:00 Network Computing
보편적인 텍스트 표현 방법 HTML

15세기에 요하네스 구텐베르그가 이동 가능한 형식을 사용했던 인쇄기를 발명했다. 이전에는 부유한 사람만이 사용할 수 있었던 책을 이제 누구나 보편적으로 즐길 수 있게 되었고 정보 교환의 혁명을 이루게 되었다.

20세기에 들어와서 HTML(Hypertext Markup Language)은 구텐베르그의 발명과 마찬가지로 혁명의 도약판이 되었다. HTML 및 관련 프로토콜을 사용하여 가장 난해한 정보까지 쉽게 찾을 수 있을 뿐만 아니라 누구나 볼 수 있도록 정보를 게시할 수 있다.

팀 버너스-리는 1990년 월드 와이드 웹의 사용자 인터페이스를 위한 기초로 HTML을 만들었다. HTML은 스위스의 CERN(유럽 분자 물리학 연구소)에서 일하는 과학자들을 위해 고안한 문서화 솔루션이었다.

HTML은 1940년 이후 사용되었던 하이퍼텍스트 개념에 URI(Uniform Resource Identifier)를 추가했다. URI는 인터넷 상에 있는 컴퓨터간에 문서를 연결하는 핵심 요소를 제공했다. 이전의 하이퍼텍스트 구현도 문서에 하이퍼링크를 구축할 수 있었지만, 보편적인 정보 시스템 메커니즘을 구현하려면 문서와 서버 사이에 투명하게 이동할 수 있는 능력이 필요했다.

버너스-리는 열렬한 개발자 및 애호가 커뮤니티를 위해 1991년 인터넷에 첫 번째 HTML 버전과 HTTP를 게시했다. NCSA(National Center for Supercomputing Applications: 국립 슈퍼컴퓨팅 응용 프로그램 센터)도 1993년 이 대열에 동참하며, 동일한 창에서 그래픽과 텍스트를 볼 수 있는 첫 번째 웹 브라우저인 모자익(Mosaic)을 소개했다. 모자익이 출시되면서 웹이 보편화되기 시작했다.

오늘날의 주요 웹 브라우저-마이크로소프트 인터넷 익스플로러 및 넷스케이프 네비게이터-는 모자익 프로젝트에 그 기초를 두고 있다. 모자익 개발자인 마크 앤드리센은 넷스케이프 커뮤니케이션즈의 공동 창업자이며, 인터넷 익스플로러는 원래 모자익의 영리 대행사였던 스파이글래스(Spyglass)에서 라이센스를 받은 코드를 사용했다. 네비게이터와 인터넷 익스플로러를 사용하여 넷스케이프와 마이크로소프트는 이제 누구나 알고 있는 브라우저 전쟁을 시작했다. 두 회사는 시장 점유율을 획득하기 위해 서로 기능 경쟁을 하고 있으며 그 과정에서 HTML의 영역을 상당히 확장하게 되었다.

HTML 개정 간격이 점차 빨라졌다. 1995년 11월 IETF에서 만든 RFC 1866이 1994년에 사용할 수 있었던 가장 보편적인 브라우저의 기능을 요약하면서 버전 2.0이 게시되었다. 한편, 버너스-리는 1994년 W3C(World Wide Web Consortium)를 형성했다.

이 조직에서 모든 후속 HTML 표준을 만들었으며 HTTP는 IETF에서 계속 담당했다. W3C의 첫 번째 주요 결과물인 버전 3.2는 표, 애플릿 및 이미지 주위의 텍스트 플로우를 추가했다. 1997년 12월, 버전 4.0이 프레임을 추가했으며, 색상이나 글꼴과 같이 표현을 설명하는 태그 사용을 비난하고(즉, 구식으로 표시) 대신 스타일 시트를 사용했다. 이러한 변경과 더불어, HTML은 온라인 발행물을 위한 보다 향상된 도구가 되었다.

가장 최근 버전인 XHTML은 1월에 W3C에서 추천되었으며 기본적으로 보다 일반적인 SGML(Standard Generalized Markup Language) 대신 XML(Extensible Markup Language) 사양을 응용하여 다시 작성된 버전 4.01이다. XML과 SGML이 메타 언어인 반면 XML은 SGML의 단순화된 후속 언어이며 엄격한 일련의 규칙을 통해 XHTML과 같은 언어의 구현을 보다 명료하게 한다. 특히, XML을 사용할 경우 컴퓨터에 보다 직접적으로 유용한 확장 언어를 간단하게 만들 수 있다. 이것은 웹 검색을 용이하게 하는 데 필수적인 기능이며 컴퓨터간 트랜잭션에 보다 적합하다.

웹이 계속 확장되면서 HTML도 새 응용 프로그램의 요구를 충족하기 위해 성장과 발전을 거듭할 것이다. 그러나 가장 기본적인 가치, 즉 보편적인 정보 생산과 소비의 개념은 변하지 않는다. @
ⓒ 데이터넷(http://www.datanet.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인기기사

 
가장 많이 본 기사
인사·동정·부음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사명: (주)화산미디어 | 주소: 서울시 강남구 강남대로 124길 26 유성빌딩 2층 | 전화: 070-8282-6180 | 팩스: 02-3446-6170
등록번호: 서울아03408 | 등록년월일: 2014년 11월 4일 | 발행년월일: 2003년 12월 17일 | 사업자등록번호: 211-88-24920
발행인/편집인: 정용달 | 통신판매업신고: 서울강남-01549호 | 개인정보관리 및 청소년보호 책임자: 박하석 | 호스팅 사업자: (주)아이네임즈
Copyright 2010 데이터넷.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datanet.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