윈스테크넷, IPS 중국 런칭 계획
상태바
윈스테크넷, IPS 중국 런칭 계획
  • [dataNet] 장윤정 기자
  • 승인 2004.09.06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윈스테크넷(대표 김대연 www.wins21.com)이 기존 중국에서의 IDS 성과를 기반으로 ‘스나이퍼IPS’의 중국 런칭 계획을 밝혔다.

윈스테크넷은 지난 3년간 중국의 4대 국가인증(공안부·보밀국·인민해방군·신식측평인증)을 획득했으며, 청해텔레콤, 천주시청, 흥업은행 등 관공서와 주요 정보통신 기반시설을 중심으로 50여 개 고객사를 확보하는 등 IDS로 네트워크 보안의 입지를 다져왔다. 또한 지난 8월 한달동안 안휘성인민대, 절강운화교육국, 무강이중, 남경탐색회사, 광주백운공항에 각각 ‘스나이퍼IDS’를 구축하는 등 추가 성과를 거뒀다는 것.

회사측은 “현재 중국에서 IPS는 초기시장이며 국내·외 일부 제품이 마케팅을 시작한 단계”라며, “중국에 IPS를 소개하기에 좋은 시기”라고 설명했다. 이에 따라 윈스테크넷은 현지 협력사 기술지원, 엔지니어 교육 등 중국 IPS시장 진입을 위한 ‘스나이퍼IPS’의 현지화에 주력할 방침이다.

김대연 윈스테크넷 대표는 “중국에서는 아직까지 방화벽과 IDS의 수요가 높지만 1년 안에 IPS시장이 본격화될 것으로 전망한다”며, “지속적인 마케팅으로 스나이퍼 브랜드 인지도를 높일 계획”이라고 말했다. <장윤정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