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트컴퓨터, 요양병원 클라우드 EMR ‘비트닉스 클라우드’ 출시
상태바
비트컴퓨터, 요양병원 클라우드 EMR ‘비트닉스 클라우드’ 출시
  • 윤현기 기자
  • 승인 2019.12.26 10: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트닉스 실버’ 기능 고도화·클라우드 컴퓨팅 환경 기반 설계…초기 인프라 도입비용 낮춰

[데이터넷] 비트컴퓨터(대표 조현정·전진옥)는 클라우드 컴퓨팅 기반의 요양병원 전자의무기록(EMR) ‘비트닉스 클라우드(bitnixCloud)’를 출시한다고 26일 밝혔다.

‘비트닉스 클라우드’는 비트컴퓨터의 요양병원 솔루션인 ‘비트닉스 실버(bitnixSliver)’의 기능을 고도화하고 클라우드 컴퓨팅 환경 기반으로 설계, 개발한 요양병원 패키지 EMR이다. 성능 및 기능을 크게 개선하고 표준화해 요양병원에 최적화되고 안정된 솔루션이라는 설명이다.

초기 인프라 도입 비용을 획기적으로 줄이고 합리적인 월 과금 정책을 채택한 것이 특징이다. 서버, DB 등 신규 EMR 시스템 구축에 큰 비중을 차지했던 인프라 부분을 클라우드 기반으로 구축해 비용 부담을 줄이면서도 클라우드 솔루션 고유의 강력한 보안 기능을 제공하며, 클라우드에 데이터를 안전하게 보관, 백업할 수 있어 종전에 전산실 인력이 담당하던 과중한 업무 부담을 상당 부분 덜어낼 수 있다.

비트컴퓨터는 ‘비트닉스 클라우드’의 개발을 이미 완료한 후 지난 8월부터 시범 구축을 통해 안정적으로 운영하고 있는 등 검증을 마쳤다. 이에 내년 1월 초 정식 출시를 통해 공격적인 마케팅 행보를 이어갈 예정이다.

전진옥 비트컴퓨터 대표는 “기존 로컬 서버 방식의 EMR은 초기 구축비용이 상대적으로 높아 요양병원의 입장에서는 도입 부담이 컸던 것이 사실”이라며 “비트닉스 클라우드가 요양병원의 현실적인 고민을 해결하고 병원정보시스템의 품질향상과 비용절감, 안정적 운영을 가능케 하는 새로운 대안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또 “중소병원 클라우드 시스템인 ‘클레머’와 더불어 의료기관의 선도적 지위를 계속 이어갈 방침”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비트컴퓨터는 이번 요양병원을 위한 ‘비트닉스 클라우드’ 발표를 계기로 공격적인 마케팅 및 영업 전략을 통해 병원급 통합 의료정보시스템 공급에서 1위의 자리를 더욱 공고히 함은 물론 시장점유율을 꾸준히 확대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