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코아, 아모레퍼시픽 데이터 관리체계 프로젝트 완료
상태바
엔코아, 아모레퍼시픽 데이터 관리체계 프로젝트 완료
  • 윤현기 기자
  • 승인 2019.12.11 17: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독자적인 컨설팅 방법론·자체 솔루션 ‘데이터웨어’로 빅데이터 활용·클라우드 환경 대응까지

[데이터넷] 엔코아(대표 이화식)는 아모레퍼시픽의 데이터 관리체계 프로젝트를 성공적으로 완료했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프로젝트는 아모레퍼시픽의 빅데이터 활용을 위한 기반 구축 작업으로 진행됐으며, 엔코아의 독자적인 컨설팅 방법론과 엔터프라이즈 데이터 프레임워크(EDF: Enterprise Data Framework), 자체 솔루션인 데이터웨어(DATAWARE)가 활용된 것이 특징이다.

특히 데이터 모델링 도구, 디에이샵(DA#), 메타데이터 관리 시스템, 메타샵(Meta#)이 활용돼 프로젝트 구축 기간을 단축하고 비용을 절감시켰으며, 데이터 표준 관리, 메타데이터 관리 등 각 태스크별 생산성을 극대화하기 위한 자동화 기능이 탑재된 솔루션을 활용함으로써 프로젝트의 생산성을 제고했다.

아모레퍼시픽 데이터통합관리팀 심형섭 팀장은 “아모레퍼시픽은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의 핵심인 데이터 거버넌스의 내재화를 목표로 이미 전문 DA(Data Architect) 조직을 구성하고 3년 이내 전사 모든 데이터를 체계화하기 위한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다”며 “이 과정에서 엔코아 솔루션을 통해 분산된 데이터 거버넌스 업무를 통합하고 효율화할 수 있었다”고 설명했다.

엔코아 김범 전무는 “아모레퍼시픽 프로젝트를 통해 엔코아의 데이터 컨설팅과 솔루션으로 클라우드 환경에서 안정적인 시스템 구축이 가능함을 확인했다”며 “엔코아의 데이터웨어는 온프레미스(On-Premise) 환경은 물론 클라우드 환경도 대응하는 통합 데이터 관리 솔루션으로 거듭나고 있다”고 강조했다.

한편, 엔코아는 1000여개의 데이터 컨설팅 레퍼런스와 100여개의 대규모 데이터 관리 시스템 구축 레퍼런스를 확보했으며, 최근 독자적인 데이터 컨설팅 방법론과 데이터웨어를 하나의 서비스 플랫폼으로 제공하면서 제조·유통·금융·통신 외 공공기관의 다양한 데이터 관리 프로젝트도 수행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