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뱅크, 소액 저축 상품 ‘저금통’ 출시
상태바
카카오뱅크, 소액 저축 상품 ‘저금통’ 출시
  • 윤현기 기자
  • 승인 2019.12.10 14: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입출금계좌 1000원 미만 1원 이상 잔돈 자동으로 저축…최대한도 10만원
‘동전 모으기’ 시작으로 새로운 모으기 규칙 추가 예정

[데이터넷] 한국카카오은행(이하 카카오뱅크, 공동대표 이용우·윤호영)은 소액, 자동, 재미 요소를 결합한 ‘카카오뱅크 저금통’을 출시한다고 10일 밝혔다.

저금통은 잔돈만 저금할 수 있어 저축 부담을 덜고, 매번 신경 쓰지 않아도 자동으로 저금하는 소액 저축 상품이다.

카카오뱅크 저금통을 개설하기 위해서는 카카오뱅크 입출금계좌를 보유하고 있어야 하며 1인당 1저금통 개설이 가능하다. 금리는 연 2.00%이다.

카카오뱅크 저금통을 개설하고 ‘동전 모으기’를 선택하면 매일(월~금요일) 자정을 기준, 고객이 선택한 카카오뱅크 입출금계좌에 있는 1000원 미만 1원 이상 잔돈이 저금통으로 다음날 자동 이체된다.

카카오뱅크 저금통은 실물 저금통의 특징을 재해석해 모바일과 실생활의 맥락을 연결한다. 저금통에 쌓을 수 있는 최대 금액은 10만원이다. 작은 실물 돼지 저금통을 동전으로 가득 채웠을 때 기대하는 금액이 약 10만원 정도라는 점을 반영했다.

실물 저금통에 넣었을 때 저축 총액을 확인하기 어렵다는 점도 반영했다. 저금통에 쌓인 금액을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없지만, 한 달에 한 번 매월 5일에만 ‘엿보기’ 기능을 통해 저축 금액을 확인할 수 있도록 했다.

대신 쌓인 저축 금액에 따라 ‘자판기 커피’, ‘떡볶이’, ‘놀이공원 자유이용권’, ‘제주도 항공권’ 등의 이미지 변화를 통해 대략적인 총 저축 금액을 추정해볼 수 있게 했다. 저금통 현황은 카카오톡 등 SNS를 통해 공유할 수 있다.

또한, 실물 저금통의 특징을 반영해 저금통에 쌓인 금액은 전액 출금만 가능하다.

카카오뱅크는 저금통 출시를 기념해 저금통을 개설하는 모든 고객에게 개설 축하금을 제공하는 등의 이벤트를 12월 23일까지 진행한다.

카카오뱅크 관계자는 “카카오뱅크 저금통은 신경 쓰지 않아도 누구나 쉽게, 자동으로 소액을 저축할 수 있는 편리성과 금액에 따라 변화하는 아이템을 확인하는 즐거움을 갖춘 상품”이라며 “카카오뱅크는 고객들이 다양한 금융 서비스를 보다 편하고 재미있게 경험할 수 있도록 계속해서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카카오뱅크 저금통은 동전 모으기를 시작으로 새로운 ‘모으기 규칙’을 추가해 즐겁고 편리한 저축 성공 기회를 경험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