델 테크놀로지스, 올인원 자율 인프라 ‘델EMC 파워원’ 공개
상태바
델 테크놀로지스, 올인원 자율 인프라 ‘델EMC 파워원’ 공개
  • 윤현기 기자
  • 승인 2019.11.14 14: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델EMC 서버·스위치·스토리지데이터 보호 솔루션 총망라…자동화된 배포·관리·유지보수 지원

[데이터넷] 한국 델 테크놀로지스(대표 김경진)는 데이터센터 인프라의 배치와 관리, 유지보수를 자동화하는 강력한 올인원(All-in-One) 자율 인프라 ‘델EMC 파워원(Dell EMC PowerOne)’을 오는 22일 국내 출시한다고 밝혔다.

델EMC 파워원 자율 인프라 시스템은 ▲자동화 엔진을 담당하는 온보드 어플라이언스 ‘델EMC 파워원 컨트롤러’ ▲모듈형 서버인 ‘델EMC 파워엣지 MX’ ▲‘델EMC 파워스위치’ ▲하이엔드 스토리지 ‘델EMC 파워맥스’ ▲데이터 보호 솔루션 ‘델EMC 파워프로텍트’ 등 델 테크놀로지스를 대표하는 인프라 제품군과 클라우드 관리 툴셋을 통합한 올인원 인프라로, 시스템의 배치와 관리, 유지보수에 필요한 수많은 단계의 작업들을 자동화할 수 있다.

‘델 테크놀로지스 클라우드(Dell Technologies Cloud)’를 지원하는 인증 디자인으로 설계됐으며, VM웨어의 ‘v리얼라이즈(vRealize)’ 등 클라우드 관리 툴셋에도 쉽게 통합된다. 이를 통해 기업들은 프라이빗 클라우드부터 퍼블릭 클라우드, 엣지에 이르기까지 일관된 인프라 운영을 수행할 수 있어 하이브리드 클라우드를 보다 손쉽게 구축할 수 있다.

혁신적인 내장형 지능 엔진을 통해 수천 개의 작업을 자동화하고, 단 몇 번의 클릭만으로 즉시 가용한 리소스들을 제공한다. 쿠버네티스(Kubernetes)의 마이크로서비스 아키텍처와 앤서블(Ansible) 워크플로우를 활용해 컴포넌트 구성과 프로비저닝을 자동화함으로써 서비스형 데이터센터(Datacenter-as-a-Service)를 구현한다.

또한 단일 시스템 레벨의 API를 제공해 사용자들이 비즈니스 요구사항에 특화된 리소스 풀을 직접 생성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이러한 API는 서비스 포털과 같은 기존의 툴과 연동해 프로그래밍 가능한 IT 인프라 운영이 가능하다. 이 같은 코드형 인프라(Infrastructure-as-Code)를 통해 델EMC 파워원은 개별 컴포넌트 관리 시스템에 일일이 로그인할 필요가 없는 자동화 시스템 구축에 탁월한 성능을 발휘한다.

델EMC 파워원에는 VM웨어 인증 디자인(VMware Validated Designs)과 다양한 고객 사례들을 바탕으로 설계된 워크플로우가 내장돼 있다. 이를 바탕으로 설치는 물론, 하드웨어와 VM웨어 클러스터 구성까지 자동화하고 시간을 절약할 수 있다.

아울러 모듈형 시스템 업데이트와 인증을 자동화해 운영에 관한 일상적인 업무와 라이프사이클 관리를 단순화시켰다. 하드웨어와 펌웨어 세팅을 실시간 확인하는 기능도 지원한다.

그뿐만 아니라 용량과 자원의 추가·제거·할당을 위한 자동화된 프로비저닝과 스케일링을 지원하며, 이를 통해 고객들은 비즈니스의 요구사항에 최적화된 인프라를 배치하고 운영할 수 있다.

델 테크놀로지스 김경진 총괄사장은 “델EMC 파워원 자율 인프라 시스템은 기업 IT 인프라 관리를 자동화함으로써 IT 관리자들의 단순 업무는 최소화하고 보다 본질적인 비즈니스에 집중할 수 있게 한다”며 “기업들의 잠재력을 이끌어내고 역동적인 도약을 가능하게 하는 혁신적인 솔루션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