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I, 예측 정비 솔루션 전문기업 ‘테스트모터스’ 인수
상태바
ADI, 예측 정비 솔루션 전문기업 ‘테스트모터스’ 인수
  • 강석오 기자
  • 승인 2019.10.30 11: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더스트리 4.0 위한 상태 기반 모니터링 기술력 보강

[데이터넷] 아나로그디바이스(한국지사장 홍사곽, ADI)는 전기 모터와 발전기에 대한 예측 정비 솔루션 전문기업 ‘테스트모터스(Test Motors)’를 인수한다고 밝혔다.

스페인 바르셀로나에 본사를 둔 테스트모터스는 전기 모터의 고장으로 인한 손해가 발생하기 전에 모터 결함을 감지해 사용자가 이를 언제, 어떻게 수리해야 할지 조언해주는 제품과 서비스를 제공한다. 이번 인수로 아나로그디바이스는 장비의 다운타임과 돌발 고장이 일어나기 전에 장비의 결함 상태를 확인할 수 있게 해주는 상태 기반 모니터링(CbM) 솔루션 제품군을 더욱 확대할 수 있게 됐다.

아나로그디바이스는 2018년 ‘오토센스(OtoSense)’ 인수에 이어 이번에 테스트모터스를 추가함으로써 CbM 역량을 한층 강화했다. 오토센스는 공장 기계류나 차량 엔진의 소리나 진동을 분석해 향후 심각한 문제로 악화할 가능성이 있는 잠재적 결함들을 파악할 수 있게 해주는 ‘센싱 해석’ 소프트웨어를 개발하는 스타트업이다. 오토센스의 인공지능(AI) 플랫폼은 센싱 해석에 특화된 소프트웨어 기술로, 어디에 위치한 자산이든 모니터링이 가능하다.

아나로그디바이스는 오토센스의 소프트웨어와 테스트 모터스의 모니터링 기술을 결합함으로써, 잠재적 결함들을 보다 광범위하게 포착해 기계 상태에 대한 보다 우수하고 총체적인 진단을 제시할 수 있는 솔루션을 개발한다는 계획이다.

ADI 자동화 및 에너지 그룹 케빈 칼린(Kevin Carlin) 부사장은 “기계 정비는 예상치 못한 다운타임을 초래할 수 있는 이슈들을 탐지하고 진단할 수 있는 경험 많고 노련한 기술자와 엔지니어에 대한 의존도가 매우 높다”며 “하지만 정비해야 할 기계들의 수는 급속히 늘어나는 데 반해 이를 뒷받침할 수 있는 숙련된 전문가들은 충분치 않은 실정이다. 테스트 모터스와 오토센스 인수를 통해 더욱 강력해진 ADI의 CbM 애플리케이션은 이 같은 전문가 부족 이슈들을 해결하는데 크게 기여할 수 있다. ADI는 기계의 이상을 조기에 완벽하게 탐지하는 시스템을 제공함으로써 기업들이 예측할 수 없고 복구 비용도 많이 드는 다운타임 사고를 피할 수 있게 한다”고 말했다.

테스트 모터스는 앞으로 ADI의 자동화 및 에너지 그룹에 편입돼 핵심 기술 그룹으로 활동할 예정이다. 인수와 관련한 재무 정보는 공개되지 않았다.

테스트모터스 에밀리 발레로(Emili Valero) 전임 CEO는 “아나로그디바이스의 일원으로 많은 산업 기술 전문가 팀들과 함께 일하게 대 기쁘다”며 “아나로그디바이스와 테스트 모터스의 기술과 전문성이 결합됨으로써, 앞으로 우리는 전기적/비전기적 회전 기계류의 제조 장비 수명을 크게 늘리고, 기업과 소비자 모두에게 이익이 되도록 비용을 대폭 절감할 수 있는 차세대 CbM 솔루션을 개발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