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오롱베니트, 내달 4일 ‘코오롱 아카데미’ 개최
상태바
코오롱베니트, 내달 4일 ‘코오롱 아카데미’ 개최
  • 윤현기 기자
  • 승인 2019.02.18 09: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파트너사 대상 종합 교육 프로그램…IBM·레드햇·뉴타닉스·엔비디아·델EMC 등 제품 교육 제공

코오롱베니트(대표 이진용)가 오는 3월 4일부터 8일까지 서울 역삼동 글로벌널리지 교육센터에서 ‘2019 코오롱 아카데미’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코오롱 아카데미는 다수의 국내 및 글로벌 IT 벤더를 보유하고 있는 코오롱베니트가 각 벤더 별로 진행하던 기술교육을 통합해 진행하는 IT 유통 업계 최초의 종합 교육 프로그램이다.

닷새간 진행되는 이번 코오롱 아카데미에는 파트너사의 기술 및 비즈니스 역량 강화를 위한 총 10개 강좌가 개설되며, 교육 희망 분야와 기술 수준에 맞게 신청해 수강할 수 있다.

첫째 날에는 파트너사의 IT비즈니스 인사이트 확대를 위한 ‘ICT융복합 트렌드와 사례’ 강의가 열리며, 둘째 날부터 IBM, 오픈소스(Red Hat 외), 뉴타닉스(Nutanix), 엔비디아(NVIDIA), 델EMC(Dell EMC) 등 글로벌 벤더 제품에 대한 본격적인 기술 교육이 진행된다.

IBM 제품 강좌는 RPA 구축 및 실무 적용 사례, 인티그레이티드 애널리틱스 시스템(IIAS) 최적화 환경 구성 및 튜닝, IBM 서버를 이용한 스펙트럼 스케일(Spectrum Scale) DR 구성 노하우 등이다. 이와 함께 레드햇 엔터프라이즈 리눅스, 앤서블 자동화 등 레드햇 강좌와 델EMC, 뉴타닉스, 엔비디아 및 머신러닝 솔루션 팔콘리(Falkonry) 제품에 대한 강좌도 마련된다.

코오롱베니트는 지난해 참가자들의 의견을 반영해 강의 수준을 초급, 중급 등으로 나눠 구성했으며, 각 강좌별로 실제 적용 사례와 구축 실습을 통해 엔지니어들의 기술 역량을 극대화할 계획이다. 또한 각 파트너사 엔지니어들 간 기술 교류와 커뮤니티의 장이 되도록 적극 지원할 예정이다.

코오롱베니트 전근욱 이사는 “자체 교육 인프라가 부족한 파트너사의 기술 역량 강화에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을 것”이라며, “사업 영역 확대를 위한 신기술 확보 차원에서도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번 코오롱 아카데미는 오는 28일까지 교육안내 사이트를 통해 신청할 수 있으며, 올해 6월과 10월 두 차례 더 진행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