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격증으로 자신의 가치를 업그레이드한다
상태바
자격증으로 자신의 가치를 업그레이드한다
  • 이재봉 기자
  • 승인 2002.07.26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근 IT 산업이 발전하면서 몇몇 특정 업체에서 인증 해주는 자격증이 큰 인기를 얻고 있다. 이런 자격증은 기존 공인기관에서 인증해주는 자격증과 마찬가지로 업계에서 그 가치를 인정받고 있다. 이 같은 추세에 발 맞춰 많은 IT 업체들이 다양한 자격증 프로그램을 도입해 자사 제품에 대한 기술을 널리 보급함과 동시에 궁극적으로 판매 영업에 활용해 시너지 효과를 노리고 있다.

전근대 사회에서 한 분야에 대한 특별한 기술을 지닌 사람을 장인(匠人)이라고 지칭했다. 즉 농기구, 놋그릇, 가구, 도자기, 옷, 신 등 수공업에 종사하면서 뛰어난 능력을 발휘하는 사람들에게 붙여졌다. 또한 창작 예술가를 두루 이르는 말로도 사용되고 있다.

최근에는 이런 장인도 인증이 필요한 시대가 됐다. 개인이 지닌 능력을 객관적으로 인증할 수 있는 결과물이 자격증이다. 자격증은 일정한 자격을 인정해주는 증서 역할뿐만 아니라 진로, 사회적 지위, 연봉, 심지어 인간관계까지 결정짓고 있다.


신뢰성 향상·영업 전략으로 활용

IT 산업의 급성장에 따라 관련 업체들은 자사의 시장 규모를 키우기 위해 치열한 경쟁을 벌이고 있다. 이들은 단순히 장비를 판매하고 구축하는 일차원적인 수준에서 벗어나 다각적인 사업 방향으로 시각을 확장하고 있다. 유지보수와 컨설팅 서비스, 기술 지원 등을 통해 고객에게 보다 더 가까이 접근하고자 노력하고 있다. 이런 방법 중에 고객들이 능동적으로 기업 문화에 접근할 수 있도록 할 수 있는 것이 자격증 제도를 활성화시키는 것이다.

국가기관에서도 자격증을 인증해주고 있지만 산업현장에서 별 가치를 발휘하지 못하는 장롱 자격증으로 변하고 있다. 최근에 이런 현상이 더욱 두드러지고 있는데 이는 자격증이 자신의 능력을 검증하는 수단보다는 취업과 몸값의 수단으로 이용되면서 국가기관의 인증 자격증보다는 업체에서 인증해주는 자격증이 실제 생활에 효용 가치가 크기 때문이다.

IT 업체들이 인증해주는 자격증은 기업 이미지 및 신뢰성을 향상시킬 뿐만 아니라 자사 솔루션에 대한 엔지니어를 양성/보급해 궁극적으로 영업에 시너지 효과를 준다.

한국오라클 교육사업부 조종희씨는 “인증제도는 자사 제품에 대한 홍보의 일환으로도 훌륭한 역할을 할 수 있는 마케팅 프로그램으로 시간이 지날수록 치열한 경쟁 구도를 이루고 있다”고 밝혔다.

박재연 한국썬마이크로시스템즈 교육사업부 본부장은 “IT 선도기업들은 시장으로부터 자신들이 제공하는 기술 및 제품을 잘 활용할 수 있는 인재육성에 대한 요구를 받게 된다. 이를 효율적으로 실천할 수 있는 방안 중의 하나가 제품 및 기술 활용 수준에 대한 자격증 제도를 도입해 단계별로 구체적인 능력개발 목표를 제시하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실제 1989년 인증 프로그램(Certification Program)을 진행한 노벨(Novell)을 필두로 1991년 이후 마이크로소프트, 시스코시스템즈, 오라클, 썬마이크로시스템즈, 로터스 등 70여개가 넘는 하드웨어, 소프트웨어 벤더들이 인증 프로그램을 도입하고 있다.

국내에서 자격증 제도를 도입하고 있는 IT 업체들의 공통점은 다국적 기업이란 점이다. 또한 세계적으로 높은 시장 점유율을 보이고 있는 업체들이다. 따라서 자격증 제도를 도입하기 위해서는 높은 기술력을 보유해야 하며 시장에서 인정받은 솔루션도 보유해야 한다는 조건이 따라 붙는다.

일례로 전세계 라우터 시장을 주름 잡고 있는 시스코시스템즈라든가 자바라는 언어로 개발자들을 하나로 묶고 있는 썬마이크로시스템즈, 데이터베이스 시장을 선도하고 있는 오라클, 차세대 e-비즈니스인 닷넷을 강력히 드라이브하고 있는 마이크로소프트 등이 대표적인 예다.

이런 자격증 제도는 자사 제품에 익숙한 엔지니어를 고객사가 보유하게 함으로써 제품 성능을 최적화할 수 있고 더 많은 고객들에게 양질의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한다.

현재 IT 업체에서 인증해주는 자격증 중 가장 인지도가 놓은 자격증을 보유하고 있는 업체는 시스코, MS, 썬, 오라클 등이다. 이들 업체의 자격증을 취득했을 경우 자신의 능력을 인정받을 뿐만 아니라 능력에 따른 금전적인 보상도 받을 수 있어 많은 사람들이 도전하고 있다.

<표> IT 업체들의 인증 프로그램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