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C카드, 빅데이터 분석 보고서 1시간 완성 서비스 출시
상태바
BC카드, 빅데이터 분석 보고서 1시간 완성 서비스 출시
  • 윤현기 기자
  • 승인 2018.09.04 13: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소비 데이터·소셜 데이터 활용해 정해진 형태에 맞게 분석·보고서 자동 생성

BC카드(사장 이문환)는 빅데이터 기반의 분석 보고서를 1시간 내로 제공하는 서비스를 출시했다고 4일 밝혔다.

이 서비스는 BC카드가 자사의 소비 데이터와 다음소프트의 소셜 데이터를 활용해 고객(지자체, 공공기관 등)이 분석 요청하는 주제를 선정하고, 지역·기간·주제어(관련어) 등의 정보만 입력하면 자동으로 보고서가 완성된다.

보고서는 경제, 정책, 금융, 여행 등 다양한 주제를 선택할 수 있으며, 주제에 맞는 소비·소셜 데이터의 수집·분석을 통해 최장 1시간 이내로 보고서가 완성된다.

AI 시스템을 활용한 분석 기법을 적용해 고객이 사전에 원하는 형태의 보고서로 자동 작성됨과 동시에 시간, 비용도 절감할 수 있게 된 것도 특징이다.

보고서 제작 의뢰는 지자체 및 공공기관 등 빅데이터 분석이 필요한 고객이면 누구나 신청할 수 있으며, 다음소프트로 사전 문의 및 세부 협의를 거친 이후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김진철 BC카드 마케팅부문 전무는 “BC카드는 2016년부터 다음소프트와 함께 빅데이터 활용 및 분석을 통한 데이터 비즈니스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며 “이번에 출시된 서비스를 시작으로 AI, 빅데이터 등을 활용한 보고서 제공을 다양한 분야로 지속 확대할 예정이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