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뉴스 > 소프트웨어
  • 트위터
  • 페이스북
  • 구플러스
  • 네이버밴드
  • 카카오스토리
     
원희룡 제주도지사 “블록체인 허브 도시로 제주 키울 것”
후오비코리아와 긴밀한 협력 체계 구축 추진…글로벌 오픈 생태계 구현
2018년 08월 03일 15:03:40 강석오 기자 kang@datanet.co.kr

국내외 블록체인 프로젝트팀의 최다 참여로 관심을 모은 ‘후오비 카니발’이 연일 화제다. 지난 2일부터 양일간 그랜드 인터컨티넨탈 서울 파르나스에서 진행되고 있는 ‘후오비 카니발’은 블록체인 생태계의 각계 전문가들과 관련 인사들, 탈중앙화 가치와 혁신적인 기술을 가진 유망한 프로젝트 팀들이 한자리에 모여 새로운 질서를 논의하고 의견을 교류하기 위해 마련됐다.

행사 이틀 째인 후오비 카니발은 원희룡 제주특별자치 도지사의 축사 및 송희경·신보라 국회의원의 축하 영상으로 막을 열었다.

   

원희룡 제주도지사는 “블록체인은 초기 단계기 때문에 누구나 도전할 수 있고 선구자가 될 수 있다”며 “제주도는 국제자유도시인만큼 규제의 완화 및 국제적 기준이 적용돼 블록체인의 허브 도시가 될 수 있도록 앞장서서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제주도 지역 내에서 암호화폐 거래가 활성화되고, 블록체인 기업 활동이 자유롭게 이뤄지도록 보장하는 룰 메이커가 되겠다. 블록체인 허브도시의 성공모델이 되기 위해 정부와 협력을 이어나가겠다”고 전했다.

특히 후오비코리아 조국봉 의장과 원희룡 제주도지사는 긴밀한 협력체계 구축을 위해 심도 있는 교감을 나눴다. 원희룡 도지사는 제주도를 블록체인 허브로 만들기 위해 후오비코리아가 블록체인 기술 전문성을 가지고 조언을 해달라고 요청했다.

원 지사는 “제주도 크롭토 밸리를 조성하기 위해 발전적인 논의를 하고자 후오비코리아와 로저버를 초대해 협력을 요청할 계획”이라며 “긴밀한 협력관계가 구축되면 금융기관 및 행정 기관의 협조를 최대한 이끌어 낼 수 있도록 블록체인과 관련한 합리적 규제와 기준을 만들어 나가는 룰 메이커로 나설 계획이다”고 덧붙였다.

후오비코리아는 “제주도와 함께 블록체인 허브를 구축하게 되면 후오비코리아가 가진 글로벌 인적 네트워크를 통해 블록체인 업계의 오피니언 리더인 우지한과 로저버를 비롯해 블록체인 산업에 영향력과 명망을 가진 국내 주요 인사 또한 함께 초대해 자문단을 구성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블록체인 업계의 오피니언 리더인 로저버는 “제주도를 통해 블록체인 비즈니스 활성화되면, 기술력이 발전하고 글로벌로 오픈된 생태계를 만들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강석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데이터넷(http://www.datanet.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인기기사

 
가장 많이 본 기사
인사·동정·부음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사명: (주)화산미디어 | 주소: 서울시 강남구 강남대로 124길 26 유성빌딩 2층 | 전화: 070-8282-6180 | 팩스: 02-3446-6170
등록번호: 서울아03408 | 등록년월일: 2014년 11월 4일 | 발행년월일: 2003년 12월 17일 | 사업자등록번호: 211-88-24920
발행인/편집인: 정용달 | 통신판매업신고: 서울강남-01549호 | 개인정보관리 및 청소년보호 책임자: 박하석
Copyright 2010 데이터넷.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datanet.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