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뉴스 > 생활/문화 | 리스트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구플러스
  • 네이버밴드
  • 카카오스토리
     
플레시크 압박스타킹, 다리라인과 건강 위해 여름에도 챙겨야
2018년 07월 30일 18:13:09 강석오 기자 kang@datanet.co.kr

전국 낮 기온이 37도를 오르는 폭염이 지속되면서  실내쇼핑, 온라인쇼핑이 늘어나는 추세다. 그럼에도불구하고 유통업계 관계자들은 여름철을 대표적인 쇼핑 비수기로 꼽는다.

날씨에 따라 소비자들이 의류, 잡화보다는 식음료, 가전제품 등에 더 집중하기 때문이다. 그러나 폭염에도 불구하고 플레시크 압박스타킹은 전년대비 판매량이 급증하고 있어 업계가 주목하고 있다.

플레시크 관계자가 판매량을 분석해 본 결과, 전년대비 230% 이상 증가했다. 플레시크는 그 이유를 마케팅 효과와 더불어 똑똑한 소비자들이 제품을 꼼꼼하게 분석한 후, 플레시크 압박스타킹을 재주문했기 때문으로 보고 있다.

보통 압박스타킹을 주문하는 소비자들은 ‘의학적인 치료’, ‘자연스러움’ 등에 중점을 두고 살펴보는데, 플레시크 압박스타킹은 이런 소비자들의 모든 ‘니즈’를 아우르고  있다.

   

플레시크 제품의 가장 큰 장점은 ‘건강한 보정효과’다. 기존 압박스타킹은 체계적인 설계 없이 강한 압박력만을 강조해 소비자들이 구매를 망설였는데, 플레시크는 독자적인 연구를 통해 부위별 차등적인 압력 설계를 개발, 소비자들의 니즈를 해결했다. 또한 신기만 하면 하체의 콤플렉스를 보완할 수 있고 섹시한 각선미까지 얻을 수 있어 다리에 자신 없는 여성들에게 안성맞춤이다.

앞서 언급한 차등적인 압력설계를 플레시크는  F.S.P 수치로 표현하고 있다. F.S.P는 ‘플레시크’ 제품의 압박 보정력을 나타내는 단위로 수치가 높을수록 압력이 높다.

그 중 플레시크 압박스타킹을 예로 들면, 제품을 직조하고 정형하는 과정에서 발목부분은 10F.S.P의 압력을, 종아리는 8F.S.P의 압력, 허벅지는 6F.S.P의 압력, 엉덩이는 3F.S.P의 압력을 부여하는 점진적 감압 방식으로 제작됐다.

이처럼 까다롭게 점진적 감압 방식으로 제작에 공을 들인 이유는 다리라인을 보다 매끄럽게 보정하기 위해 각 부위별로 다른 체계적인 압박력 설계가 필요하며 심장에서 먼 곳은 강하게, 가까운 곳은 약하게 압력을 가해야만 혈액순환에도 자유로워 건강한 보정이 가능하기 때문이다.

플레시크 제품이 각광받는 또 다른 이유는 거품을 뺀 부담 없는 가격이다. 압박스타킹이나 보정속옷은 비싸다는 인식이 많은데, 그 이유는 국내에서는 완성도 높은 쉐이프웨어를 제작할 수 있는 환경이 부족해 해외생산을 하는 경우가 많고 그 과정에서 많은 업체가 관여하게 되면서 유통마진이 불어날 수밖에 없기 때문이다.

하지만 플레시크는 제품의 기획부터 생산, 유통까지 모두 관여해 유통과정의 최소화를 실현한 SPA 브랜드이기 때문에 고품질의 제품을 거품 없는 가격에 제공하는 것이 가능하다.

플레시크 브랜드 매니저는 “플레시크 본사가 생산부터 유통까지의 모든 과정에 개입하는 것이 단순히 가격 경쟁력만을 위한 것은 아니다”며 “플레시크는 상품을 기획, 개발하고 유통하는 브랜드인 동시에 제조사이기도 하기 때문에 직접 유통을 하며 절감된 비용으로 고급원사나 부자재, 기술력 확보에 아낌없는 투자할 수 있고, 이로 인해 완성도 높은 제품 출시가 가능하다”고 전했다.

이어 “좋은 제품은 소비자들의 구매만족도를 높이게 되고, 구매만족도가 높아지면 브랜드 가치는 상승한다”며 “플레시크는 이를 잘 알고 있기 때문에 고객들이 만족할 수 있는 제품 출시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전했다.

강석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데이터넷(http://www.datanet.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인기기사

 
가장 많이 본 기사
인사·동정·부음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사명: (주)화산미디어 | 주소: 서울시 강남구 강남대로 124길 26 유성빌딩 2층 | 전화: 070-8282-6180 | 팩스: 02-3446-6170
등록번호: 서울아03408 | 등록년월일: 2014년 11월 4일 | 발행년월일: 2003년 12월 17일 | 사업자등록번호: 211-88-24920
발행인/편집인: 정용달 | 통신판매업신고: 서울강남-01549호 | 개인정보관리 및 청소년보호 책임자: 박하석 | 호스팅 사업자: (주)아이네임즈
Copyright 2010 데이터넷.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datanet.co.kr